노원구처음 타는 사람은 있어도 한 번만 탄 사람은 없다!<아이편한택시>인기 고공행진~
– 아이편한택시 높은 인기로 사업 1개월 만에 서비스 확대
– 노원어르신행복주식회사를 통한 고용으로 지역 일자리 창출
– 꼼꼼한 방역으로 코로나19 걱정 낮추고도어서비스 등으로 안심맞춤 서비스 제공

[노원구 소비자저널=송우선기자]  서울 노원구(구청장 오승록)가 임산부 및 영유아의 병원 방문을 돕는 <아이편한택시>가 큰 호응을 받고 있다고 밝혔다.

구는 지난 8월부터 아이 키우기 좋은 환경 구축을 위해 아이편한택시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임산부와 영유아난임부부 등이 예방접종 및 검진 등을 위해 병의원 및 보건소 방문 시 무료 전용차량을 제공해 편리하고안전하게 다녀올 수 있도록 지원한다.

운영 약 1개월 만에 129명이 이용운행횟수가 228회가 넘어서는 큰 호응을 얻자구는 지난 9월부터 차량(2->5), 운전기사(4-> 10), 일일 운행횟수(16->30등 확대했다.

이용자 수는 꾸준히 증가해 11월 말까지 464명이 넘어서고운행 건수도 949건을 넘어섰다.

구는 단기간에 <아이편한택시>가 이처럼 높은 호응을 이끌어 낸 비결로 카시트핸드폰 충전기 등 맞춤형 서비스 환경 구축 지역 어르신들로 구성된 전담 기사들의 높은 사명감과 서비스 정신 코로나19 상황에서 안심할 수 있는 꼼꼼한 방역 등을 꼽았다.

□ 카시트핸드폰 충전기 갖추고 유모차 운반 등 도어서비스도
기저귀분유 등 챙겨야 할 짐을 가지고 아이까지 챙겨서 지하철버스 등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것은 사실상 쉽지 않다대안으로 택시를 이용하지만 택시는 카시트가 갖춰지지 않아 보호자가 느끼는 불안감이 크다.
자동차 충돌 시 보호자가 안전벨트를 하고 있더라도 충격으로 아이가 앞으로 튕겨져 나가면서 충격이 가해지기 때문이다아이편한택시는 뒷좌석에 영유아전용 카시트를 설치해서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.
전용택시는 소형SUV차량으로 짐과 유모차 등을 넣을 수 있는 공간을 확보했다이용자들의 편의를 위해 짐 운반을 비롯한 도어 서비스도 제공하고 있으며핸드폰 충전기도 종류별로 비치해 서비스의 질을 높였다.

□ 노원어르신행복주식회사를 통해 전담기사 선발서비스 질 높인 비결

아이편한택시는 지역 내 어르신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하고 있다전담기사 선발 및 운영이 노원어르신행복주식회사를 통해 이뤄지기 때문이다.
전담기사들이 지역주민으로 구성되다 보니 이웃주민이란 생각에 이용자들에 대한 친밀감이 훨씬 크고지리에도 더 밝다또한주식회사를 통해 공개선발 된 만큼 단순 근로 제공이 아니라 하나의 직업으로서 생각해 사명감도 높다.
이용객들은 조심스럽게 운전하고친절하다라며 기사들에 대해 99%이상 만족한다고 응답했다.

□ 꼼꼼한 방역… 면역력 약한 아이들 걱정 덜었어요

코로나19 상황으로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것이 부담스러웠던 보호자들은 아이편한택시의 꼼꼼한 방역 서비스에 만족을 표했다전용차량은 운전석 비말 차단막 설치뿐 아니라 손소독제비상용 마스크 비치는 물론 매 운행 시마다 내부 소독을 실시하는 등 방역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.

아이편한택시는 노원구에 주민등록을 둔 임산부 및 24개월 이하 영유아 양육 가정난임부부 등이 이용할 수 있다인접 구 포함 8km이내까지 운행이 가능하며 이용 시간은 9:00~17:30분이다기타 자세한 사항은 여성가족과(02-2116-3722)로 연락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.

오승록 노원구청장은 코로나19로 영유아 및 임산부 등의 병원 방문이 더욱 힘들어지고 있는 만큼 아이편한택시가 일상의 불편을 해소하는 데 큰 역할을 하고 있다면서 아이 키우기 좋은 노원을 위해 현장의 다양한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도록 노력하겠다 라고 말했다.

문의 여성가족과(02-2116-3722)

One Reply to “노원구, 처음 타는 사람은 있어도 한 번만 탄 사람은 없다!<아이편한택시>인기 고공행진~”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.